열린마당

안동의 전통문화를 지키고 새롭게 재창조하는 안동문화원

자유게시판

[안동] 실경 뮤지컬 왕의 나라 '삼태사와 병산전투' 2022.8.11~15 (안동민속촌)

작성자 정보

  • 작성자 강숙하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안동] 실경 뮤지컬 왕의 나라 '삼태사와 병산전투' 2022.8.11~15 개최 (안동민속촌 성곽 특설무대)

뮤지컬 왕의나라 ‘삼태사와 병산전투’ 공연

[2022년 8월 11일(목) ~ 15일(월) 매일 밤 8시 안동민속촌 성곽 특설무대 ]

지역 문화의 새로운 지평을 열고 있는 뮤지컬 왕의나라 ‘삼태사’(부제/삼태사와 병산전투)가 올해에도 관객과 만나기 위해 무대에 오른다.

뮤지컬 ‘삼태사’는 고려 개국공신으로 당시 왕건을 도와 견훤을 막아 낸 공로로 삼태사란 칭호를 받으며 현재 안동을 있게 한 김선평, 권행, 장정필과 함께한 고창 백성들의 치열했던 삶을 재조명한 작품이다.

2022 실경뮤지컬 왕의나라 ‘삼태사와 병산전투’는 올해 더욱 음악적 완성도를 높인데다 안무와 실력파 뮤지컬 전문 배우들의 출연으로 더 화려해진 볼거리와 재미를 제공하게 됐다.

특히 지난해 경북도청 신청사 개청 이래 국내 최초로 경북도청 안민관 본관 건물을 배경으로 국내 최대 규모의 비디오 프로젝션 맵핑을 선보여 당시의 성곽과 전쟁터를 재현하며 3D 비디오 매핑으로 조명과 한옥의 절묘한 조화로 관람객들의 ‘시선을 강탈’하기도 하였다.

2021년 정기공연을 앞두고 참가한 제18회 고마나루연극제(충남 공주)에서 금상(충남도지사상)을 수상하면서, 지역이 가진 문화적 역량을 드높이기도 했다.

또 절반에 가까운 출연진이 지역민으로 지역민 연기자 참여 비율을 높인 것도 눈길을 끄는 대목이다.

2019년 막을 올린 삼태사에서는 미스터 트롯에 출연한 가수 영탁이 왕건 역으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고, 매년 문경 출신의 트롯가수 선경이 왕건 역으로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또한 유명연예인 고인범과 뮤지컬계에 소문난 실력파 이종문, 김가희 배우 등이 합세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연출을 맡은 (사)극단 맥 이정남 대표는 “음악적 완성도와 안무, 배우들의 수준높은 연기로 더욱 완성도 높아진 공연을 만나게 될 것”이라며 “더욱 박진감 넘치고 관객들과 소통하며 코로나 19로 지친 관람객들에게 재미를 극대화해 역대 가장 돋보이는 공연이 될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췄다.

또 “삼태사의 정신을 되새기는 소중한 시간이 되기를 바라며 지역 스토리를 활용한 브랜드 작품을 통해 지역의 관광산업에 활용하고 지역 일자리 창출에 이바지하는 계기로 만들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실경뮤지컬 왕의나라 ‘삼태사와 병산전투’는 8월11일부터 15일까지 안동민속촌 성곽 특설무대에서 화려하게 펼쳐지며 경북만의 지역문화 콘텐츠로써 더욱 깊은 감동과 볼거리를 제공할 것이다.

코로나 19 방역 지침에 따라 좌석을 제한하지는 않지만 700석 규모로
좌석을 운영하고 관람을 원한다면 미리 예약을 해야한다.

공연에 대한 보다 자세한 문의는 1899-7634로 하면 된다.

----------------------------------------------------
주최 : 경상북도, 안동시, 한국스토리텔링연구원
주관 : 한국스토리텔링연구원, (사)극단 맥
후원 : 영남일보, KBS안동, 프랑스대사관, 프랑스문화원,
부산알리앙스프랑세즈, 경상북도문화콘텐츠진흥원,
LG헬로비전 영남방송, 라 메종 프로덕션
----------------------------------------------------
사진출처 : 영남일보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